스크립트가 작동하지 않으면 사이트 일부 기능을 사용할 수 없습니다.

전체

  • 홈
  • slash
  • 소장자료검색
  • slash
  • 전체
자료유형 : 고서(한국본)
소장분관 : 도서관
기타분류기호 : MF35-255
서명 / 저자 : 健陵誌/ 南廷哲(朝鮮) 編
개인저자 : 남정철 (조선), (1840-1916)
판사항 : 寫本
발행사항 : [ ]: [ ], [寫年未詳]
형태사항 : 線裝 卷1·3·4, 3冊存(2卷,1冊缺): 圖, 28 cm
일반주기 : 序:戊寅(1878)冬弘文館應敎金允植(1835-1922)序 序:己卯(1879)季秋前承政院左副承旨尹致聃序 序:戊寅(1878)冬十月己卯臣南廷哲拜手謹序
요약사항 : 正祖의 陵誌임
복제주기 : 마이크로필름.
마이크로필름 릴; 35 mm
소장본주기 : 印:藏書閣印
李王職原稿用紙墨書
청구기호 : K2-4408
 

태그

입력된 태그 정보가 없습니다. 태그추가

소장자료

서가에없는도서신청서가에없는도서신청 예약예약 희망도서신청희망도서신청 소장위치출력출력

관계정보

부가정보


陵·園·墓
建陵誌(2-4406)
南廷哲(朝鮮, 1840∼1916)編. 稿本. 高宗 16(1879)寫. 4卷4冊. 圖. 四周單邊. 半郭, 27.2×19.3cm. 吳絲欄. 半葉, 13行25字. 註雙行. 無魚尾. 36×23.3cm, 線張.
印 : 李王家圖書之張
紙質 : 楮紙
*그림p. 160
朝鮮朝 高宗 15년(1878)에 南廷哲(1840∼1916)이 健寢郞에 除拜되면서 編輯한 朝鮮朝 제22대왕 正祖와 孝懿王后 金氏의 陵에 대한 記錄印인 建陵誌이다.
建陵은 경기도 화성군 안룡면 안녕리에 있는 사적 제206호. 원래는 생부인 莊獻世子의 顯隆園 東岡에 있었던 것을 1821년(순조 21)에 顯隆園의 西岡으로 移葬하여 孝懿王后 金氏를 合附한 同陵異室이다. 建陵에 대한 記錄으로는 舊誌가 있었으나 1873년(高宗 10, 癸酉)에 齊室의 화재로 先生題名錄 등과 함께 소실되었다. 5년 뒤인 1878년에 南廷哲이 成均進士로서 健寢郞에 除授되었고, 이 때에 陵誌가 없음을 확인하고 秘附와 禮曹, 奉常寺 등에서 該當故實과 典籍들을 參考하여 새로운 陵誌룰 작성하기에 이르게 되었다.
이 책은 4卷4冊으로 構成되어 있고 各卷의 내용은 아래와 같다.
卷1의 세편의 序文(金允植의 序文, 尹致聃의 序文, 南廷哲의 自序)에서는 대개 建陵에는 舊誌가 있었으나 소실되고, 南稚祥(南廷哲의字)이 建寢郞에 除授되면서 各處에 散在한 문헌을 수집하여 그의 동생과 벗을 동원, 편집된 陵誌를 傳寫했다는 내용들이 적혀 있다.
陵園寢內禁養全圖를 위시하여 도합 17종의 圖 중에 陵園는 火巢(禁養區域) 內의 제반 山峰名과 村洞, 橋梁, 堤防 등이 古地圖形으로 그려졌고, 火巢의 周回步數가 附錄되어 있다. 餘他의 齊各 및 器皿은 일반적인 圖式에 불과하다. 圖式中에 張明燈, 文武石 등의 陵石物에 대한 圖가 그려져 있지 못한 것이 아쉽다.
後尾의 大事記에는 正宗이 昇遐한 날로부터 葬禮가 이루어질 때까지의 절차와 丁閣, 齊室 등이 지어지는 내역이 記錄되고, 純祖의 辛行및 親祭, 憲宗의 辛行 親祭, 哲宗의 辛行 親祭, 高宗의 幸行 親祭가 날짜별로 기록되어 있다.
卷2에는 判中樞府事가 製進한 正宗과 孝懿王后 金氏의 璿系와, 金陽澤이 製進한 封王世孫冊文, 冠禮敎命文과 英宗 52年에 英宗御製인 諭書와 純祖 5년(1805)에 大是學 李晩秀가 撰한 行狀, 純祖의 卽<조0x7255>年(1800)에 兵曹判書 金組淳이 製述官으로서 製進한 謚號玉冊文, 領議政 沈煥之가 製進한 哀冊文 등이 記錄되어 있다.
卷3에는 英宗 38년(1762)에 領中樞府事 鄭<휘0x7D0D>良이 撰한 封王世孫嬪敎命文, 金陽澤이 撰한 竹冊文, 正宗 2년(1778)에 黃景源이 撰한 封王嬪敎命文, 金鍾秀 撰의 玉冊文, 上王大妃號玉冊文, 上王大妃尊號樂章文, 純祖 23년(1823)에 平安道觀察使 金履稿가 撰한 大行王后金氏의 行狀, 上謚號玉冊文, 哀冊文, 舊陵誌文, 左議政 南公轍이 製述官으로서 撰進한 遷奉誌文, 丁字閣上樑文(1800), 丁字閣上樑文(1821), 啓舊陵告由文, 祠后土祝文, 謝后土祝文, 安陵奠祝文, 親祭文(7首), 行酌獻禮于本陵時祭文이 記錄되어 있고, 後尾에는 別紙一枚가 附着되어 있는데 建陽元年(1896, 高宗 33, 丙申)에 兼掌禮 尹泰興이 建陵을 살핀 후에 報告한 奉審摘奸과 修理錢條의 奏本으로써 朝鮮王朝 陵管理의 一面을 參考할 수 있는 資料로 인정된다.
卷4에는 建陵의 管理에 유관한 傳敎와 陵寢祭享 때의 폐단을 교정하는 朝飭, 純組 1년(1801, 辛酉) 이후로 憲宗, 哲宗, 高宗 7년(1870, 庚午)에 이르도록까지 健陵의 參奉, 陵令 등에 대한 賞典, 附攝行獻禮時笏記, 祭享時應行之規, 附贊謁笏記, 祝式, 國哀時受香焚香及服色之規, 入直館員應行之規, 員役以下擧行之規, 火巢禁斷節目, 各樣文牒之規, 本陵員役以下中徒單子之規, 祭物單子, 祭器及他器皿藏置摠目, 香炭位土屬寺及財用上下之規, 式例雜記, 火巢內所在位田畓員役及守護軍等分給量案 등이 수록되어 있다.

서평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 첫 서평의 주인공이 되어 보세요.